사이언스북스 도서목록 | 보도자료 게시판 프린트 | 읽기도구 닫기

상어의 턱은 발사된다


첨부파일


서지 정보

카피: 일본 아마존 자연 과학 분야 베스트셀러, 이번에는 진화의 순서를 따라간다!

부제: 진화 생물학 기반 인체 해부학 동물 도감

원제 サメのアゴは飛び出し式

워서 부제: 進化順に見る人体で表す動物図鑑

가와사키 사토시 | 그림 가와사키 사토시 | 옮김 김동욱

출판사: 사이언스북스

발행일: 2021년 10월 31일

ISBN: 97-91191-18-7

패키지: 반양장 · 변형판 128x188 · 200쪽

가격: 16,500원

분야 생물학


책소개

한 번 보면 눈을 뗄 수 없다!

변형된 인체로 동물의 몸을 표현한 화제의 시리즈

“표지만 봐도 펄쩍 뛸 정도로 충격적이다.”
“가만히 바라보고 있으면 점점 정신이 붕괴할 것 같아.(※칭찬임)”
“딸 아이가 기분 나쁘다고 하면서 기쁘게 읽고 있다.”

 

도대체 어떤 책이기에 이런 평가를 받았을까? 개성적인 고생물 일러스트로 한국에도 많은 팬을 가지고 있는 가와사키 사토시의 ‘이상한’ 동물 도감 시리즈 2권이 한국에 출간되었다. 이번에 ㈜사이언스북스에서 동시 출간된 『거북의 등딱지는 갈비뼈』, 『상어의 턱은 발사된다』는 ‘만약 인간의 다리가 개의 발이라면’, ‘만약 인간의 팔이 두더지의 팔이라면……?’ 같은 의문에서 시작해 동물의 몸 일부에 해당하는 부분을 인체에서 변형시킨 ‘동물 인간’으로 동물의 몸과 구조를 생생히 느끼는 완전히 새로운 도감이다. 독특한 도감이 넘쳐 나는 일본에서도 출간과 동시에 아마존 과학 분야 베스트셀러에 올랐고, 시리즈 누적 판매 4만 부를 기록하며 2021년에는 일본 현지에서 특별 전시회까지 열린 화제의 책이다. 표지 그림에 놀란 가슴을 잠시만 진정시키고, 이 동물 도감의 실체를 지금부터 알아보자.

사이언스북스_거북상어_상세이미지_980_최종


목차

책을 시작하며 4

Chapter. 0 등뼈동물의 진화

Evolution | 등뼈동물이란? 12

등뼈동물의 조상 14

등뼈동물의 진화와 그 흐름(탄생에서 상륙까지) 16

등뼈동물의 진화와 그 흐름(상륙 후 네발동물의 진화) 18

 

Chapter. 1 어류

Evolution | 최초의 혁명, 턱의 탄생 20

기동력의 향상, 짝지느러미의 발달 22

오늘날의 우세종은 조기류 24

두 번째 혁명, 팔다리가 된 지느러미 26

 

상어 28

Structure | 원래 비늘이었던 이빨 30

 

곰치 32

Structure | 입 안에 있는 또 하나의 입 34

 

펠리컨장어 36

Structure | 심해에 도사리며 먹잇감을 기다리는 커다란 입 38

 

폐어 40

Structure | 물이 없는 계절에는 땅속에서 ‘여름잠’을 42

 

실러캔스 44

History | 멸종한 줄로만 알았던 환상의 물고기 46

 

Chapter. 2 양서류 · 파충류

Evolution | 최초의 네발동물 · 양서류 52

개구리와 영원의 공통 조상 54

 

영원 56

Structure | 4개의 앞발가락 58

Evolution | 파충류의 출현 60

알에서 자라는 태아, 태내에서 자라는 태아 62

 

뱀 64

Structure | 거대한 먹잇감을 통째로 삼키는 턱 66

 

카멜레온 68

Structure | 나무 위 생활에 특화된 몸 70

거북 72

Structure | 커다란 갈비뼈로 제한되는 앞다리 74

바실리스크도마뱀 76

Structure | 물 위를 달리는 발의 비밀 78

 

Chapter. 3 공룡 · 익룡

Evolution | 악어와 새 사이의 커다란 공백 84

2개의 다리로 몸을 지탱하는 구조 86

다양한 종으로 파생된 직립 보행 88

익룡의 진화 90

 

티라노사우루스 92

Structure | 규격 외의 무는 힘 94

 

데이노니쿠스 96

Structure | 조류 특유의 뼈가 있는 수각류 98

 

프테라노돈 100

Structure | 익룡, 박쥐, 새 날개의 차이 102

 

Chapter. 4 조류

Evolution | 대대적인 모델 체인지를 거친 몸 108

하늘을 나는 데 커다란 공헌을 한 ‘기낭’ 110

하늘을 날기를 그만둔 새 112

계속해서 변화하는 새의 분류 114

 

타조 116

History | 하늘을 날지 않는 새의 매끈한 가슴 118

 

벌새 120

Structure | 작은 몸에 들어찬 근육과 뼈 122

 

백조 124

Structure | 유연하게 구부러지는 긴 목 126

 

물꿩 128

Structure | ‘설피’와 같은 발 130

 

딱따구리 132

Structure | 충격으로부터 머리를 보호하는 구조 134

 

Chapter. 5 포유류

Evolution | 포유류의 특징 140

단공류와 유대류 142

아프리카계와 남아메리카계 진수류 144

북방진수류 146

 

오리너구리 148

Structure | 별종 포유류 150

 

쥐 152

Structure | 항상 날카롭게 유지되는 이빨 154

 

캥거루 156

Structure | 점프에 특화된 다리 158

 

개미핥기 160

Structure | 혀의 움직임에 따라 열리고 닫히는 아래턱 162

 

코뿔소 164

Structure | 뼈로 알 수 있는 뿔의 위치 166

 

외뿔고래 168

Structure | 엄니의 다른 용도 170

 

판다 172

Structure | 육식을 잊어버린 육식 동물 174

 

긴팔원숭이 176

Structure | 진자 같은 움직임을 가능하게 하는 긴 팔 178

 

Extra Chapter 전신 변형 비교

① 개와 고양이 184

② 육지거북과 바다거북 188

 

책을 마치며 191

참고 문헌 192

찾아보기 193

 

column

1. 과도기의 동물 ① 48 / 2. 과도기의 동물 ② 80 / 3. 과도기의 동물 ③ 104

4. 과도기의 동물 ④ 136 / 5. 인간 골격의 특이성 180


편집자 리뷰

트위터 그림에서 시작된

조금 이상한 동물 도감

당연한 이야기 하나로 시작해 보자. 우리는 인간 중심의 시선으로 세계를 바라본다. 이것은 사람으로 태어난 이상 벗어날 수 없는, 주박과도 같은 것이다. 그래서 우리는 바람에 흔들리는 나뭇가지를 보며 도깨비를 떠올렸고, 정액 안에 조그만 인간이 무수히 들어 있을 것이라 상상했으며, 우주 만물을 만든 전지전능의 창조주라도 사람과 같은 인격을 가진 존재일 거라고 여겼다. 우리는 인간적이다.

고생물 연구가이면서 직접 고생물 그림을 그리는 일러스트레이터로도 명성이 높았던 가와사키 사토시가 주목한 것이 바로 이 부분이었다. 플라밍고의 ‘무릎’(실제로는 발목)이나 말의 ‘팔꿈치’가 무엇인지 개념이 없는 사람에게 인체를 다른 동물의 몸으로 바꾼 그림을 그려 준다면, 오히려 더 쉽게 이해하지 않을까?

그런 생각에서 그가 2019년 4월 트위터에 게시한 ‘거북 인간’ 그림은 “기분 나쁘지만 알기 쉽다.”라는 반응과 함께 리트윗 1.4만 회, 좋아요 3만 회를 기록했고, 유수의 일본 언론에 소개되며 발매 2개월 만에 2만 부를 돌파한 『거북의 등딱지는 갈비뼈』, 1년 후 후속작 『상어의 턱은 발사된다』 출간으로 이어지는 계기가 되었다.

 

이번에는 진화의 순서를 따라간다!

모든 등뼈동물은 몸속에 뼈를 가지고 있으며 그것으로 몸을 지탱하는 동물입니다. 그런데 인간 골격의 일부를 다른 동물에서 그에 해당하는 부위로 바꾸면 어떻게 될 것인지, 그리고 여러 등뼈동물이 각자의 환경 속에서 몸의 형태를 어떻게 바꿔서 적응해 왔는지, 인체 변형으로 최대한 표현해 진화의 이미지를 떠올릴 수 있도록 신경 썼습니다.

-본문에서

네 발로 지상을 걷는 네발 동물 중 양서류, 파충류, 조류, 포유류를 다루었던 『거북의 등딱지는 갈비뼈』에 이어, 『상어의 턱은 발사된다』는 등뼈동물(척추동물) 전체를 다룬다. 구체적으로는 어류와 공룡이 추가되어 어류, 양서류, 파충류, 공룡, 조류, 포유류까지 등뼈동물 그룹이 모두 등장하며, 이로써 등뼈동물의 진화를 시간의 흐름에 맞추어 조망할 수 있게 되었다. 곰치, 펠리컨장어, 프테라노돈 인간이 더해지며 책 속 26종 동물 인간의 ‘임팩트’는 전작보다 더한층 강화되었다. 어류에서 양서류, 파충류로, 그리고 공룡, 조류, 포유류로 다양한 진화 과정을 겪으며 동물들은 몸을 어떻게 변화시켰는지, 동물의 몸 구조와 함께 진화의 흐름을 머릿속에 ‘각인’할 수 있는 책이다. 마지막의 ‘Extra Chapter’에는 책을 읽으며 한 번쯤은 상상해 보았을 ‘금단의 기획’, 전신 변형 동물 인간 그림이 실려 있다. (어떤 동물이 선택되었는지는 독자의 즐거움으로 남겨 두도록 하겠다.)

 

동물과 인간 몸에 대한

재미와 지식, 네 마리 토끼를 모두 잡다

마치 만화 속 요괴처럼도 보이는 책 속 동물 인간 그림에 관심이 쏠리기 쉽지만, 사실 『상어의 턱은 발사된다』의 진가는 동물 인간이 그렇게 변형된 이유를 설명하는 텍스트에 있다. 저자와 편집부가 책을 집필하며 가장 중점을 두었던 부분이 ‘이상한 책’, ‘재미만 있을 뿐인 책’이 되지 않게, 제대로 동물을 배울 수 있는 책으로 만들려던 것이며, 저자 가와사키 사토시도 인터뷰에서 “자세히 설명하는 것에 철저하게 집착했다.”라고 말할 정도였다. 초현실적 그림과 자세하고 알기 쉬운 설명, 언뜻 보기에는 어울리지 않는 두 부분이 책을 읽을수록 점점 조화되어 가는 모습이 이 책이 일본에서 많은 사랑을 받은 이유 중 하나일 것이다. 이런 원서의 내용을 정확하게 한국 독자에게 전달하기 위해, 한국판에서는 장대익 서울 대학교 자유 전공학부 교수가 특별히 감수에 참여했다.

처음에는 징그럽지만, 점점 사랑스러워지는(?) 동물 인간을 통해 지식과 재미, 그리고 “만화 속 악의 비밀 결사 과학자가 이 책을 보았더라면.”이라는 아마존 서평처럼 새로운 세계를 꿈꾸는 창작자에게는 영감까지 전달해 줄 수 있는 『상어의 턱은 발사된다』. 어떤 독자가 선택하더라도 그 기대에 톡톡히 부응할 수 있는 책이다.


작가 소개

--

가와사키 사토시

1973년 오사카부 출생. 고생물, 공룡, 동물을 각별히 사랑하는 아마추어 고생물 연구가. 2001년 취미로 그린 생물의 일러스트레이션을 시대 · 지역별로 게시한 웹사이트 ‘고세계의 주민’을 개설한 후 당장이라도 살아 움직일 것만 같은 고생물 일러스트레이션으로 인기를 한몸에 모았다. 현재 고생물 일러스트레이터로도 활약 중이다. 주요 저서는 『멸종한 기묘한 동물들』, 『멸종한 기묘한 동물들 2』, 『말은 1개의 발가락으로 서 있다! 골격 비교 동물 도감』 등이 있다.

"가와사키 사토시"의 다른 책들

--

가와사키 사토시 그림

1973년 오사카부 출생. 고생물, 공룡, 동물을 각별히 사랑하는 아마추어 고생물 연구가. 2001년 취미로 그린 생물의 일러스트레이션을 시대 · 지역별로 게시한 웹사이트 ‘고세계의 주민’을 개설한 후 당장이라도 살아 움직일 것만 같은 고생물 일러스트레이션으로 인기를 한몸에 모았다. 현재 고생물 일러스트레이터로도 활약 중이다. 주요 저서는 『멸종한 기묘한 동물들』, 『멸종한 기묘한 동물들 2』, 『말은 1개의 발가락으로 서 있다! 골격 비교 동물 도감』 등이 있다.

"가와사키 사토시"의 다른 책들

--

김동욱 옮김

게임 및 IT 기술 번역으로 2000년대 초 처음 번역과 연을 맺었다. 이후 출판 번역에 입문하여 현재는 전업 번역가로 활동 중. 옮긴 책으로 『공각기동대』, 『메종일각』, 『백성귀족』, 『사가판 조류도감』, 『사가판 어류도감』, 『요츠바랑』, 『죠죠의 기묘한 모험』, 『트윈 스피카』, 『파이브 스타 스토리』, 『BLAME!』 등이 있다.

"김동욱"의 다른 책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