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의 미래

원제 The Future of Life

에드워드 윌슨 | 옮김 전방욱

출판사 사이언스북스 | 발행일 2005년 12월 30일 | ISBN 89-837-1535-9

패키지 반양장 · 변형판 154x228 · 352쪽 | 가격 18,000원

시리즈 자연과 인간 10 |

책소개

이 시대의 가장 위대한 사상가이자 과학자 에드워드 윌슨이 전하는 생명 사랑의 메시지 !!윌슨은 경제주의를 비판할 뿐만 아니라 환경주의, 자연 보호주의, 보전주의, 생태주의 내면에 있는 모순을 성찰하고 환경을 보전하는 것, 다른 생명과 공존하는 것인 인간의 생물학적 본성과 밀접한 관계에 있음을 설득력 있게 보여 주면서 경제주의, 개발 지상주의와 환경주의의 대화 가능성과 연대 가능성을 모색한다. 그리고 관념적인 논쟁이 아니라 생활인으로서의 우리가 생명의 미래를 지키기 위해 할 수 있는 행동이 무엇인지 구체적으로 소개한다. 다시 말해 이 책은 위험에 처한 생명들의 비명에 귀를 기울이는 사람들이 지금 당장 행동에 나서야 한다는 것을 호소하는 공개 서한인 것이다.

목차

절멸 위험종과 절명종의 목록책을 시작하며 – 헨리 데이비드 소로에게 부치는 편지제1장 생명의 막제2장 병목제3장 자연의 마지막 보루제4장 지구의 살육자제5장 생물권의 가치제6장 생명 사랑제7장 해결책주용어 해설감사의 말부록 – 전쟁이 보호한 땅옮기고 나서찾아보기

작가 소개

에드워드 윌슨

1929년 미국 앨라배마 주 버밍엄에서 태어났으며, 개미에 관한 연구로 앨라배마 대학교에서 생물학 학사 및 석사 학위를, 하버드 대학교에서 생물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퓰리처상 2회 수상 저술가, 개미 연구의 세계적인 권위자, 섬 생물 지리학 이론 및 사회 생물학의 창시자로 명성 높은 그는 1956년부터 하버드 대학교 교수로 재직해 왔고 미국 학술원 회원이기도 하다. 또한 20여 권의 과학 명저를 저술한 과학 저술가로서 『인간 본성에 대하여(On Human Nature)』와 『개미(The Ants)』(공저)로 퓰리처상을 두 차례 수상했다. 그밖에도 미국 국가 과학 메달, 국제 생물학상, 스웨덴 한림원이 노벨상이 수여되지 않는 분야를 위해 마련한 크러퍼드상을 수상했으며, 생물학뿐만 아니라 학문 전반에 지대한 영향을 준 20세기를 대표하는 과학 지성으로 손꼽힌다. 그 외에도 과학과 자연 보존 분야에서 쌓은 업적으로 키슬러상, TED상 등 많은 상을 수상했다. 저서로 『사회 생물학(Sociobiology)』, 『자연주의자(Naturalist)』, 『통섭(Consilience)』, 『생명의 미래(The Future of Life)』, 『바이오필리아(Biophilia)』, 『생명의 편지(The Creation)』, 『개미언덕(Anthill)』, 『지구의 정복자(The Social Conquest of Earth)』 ,  『우리는 지금도 야생을 산다』,  『인간 존재의 의미』 등이 있다.

전방욱 옮김

서울대 식물학과를 졸업하고 동대학원에서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계간 <세계의 문학>을 통해 시부문으로 등단했다. 플로리다 대학 연구교수를 지내고 2006년 현재 강릉대 생물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지은 책으로 <식물생리학>이, 옮긴 책으로 <식물발생학>, <진화의 패턴>이 있다.

독자 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