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사박물관과 생물다양성

이병훈

출판사 사이언스북스 | 발행일 2000년 11월 20일 | ISBN 978-89-8371-047-5

패키지 양장 · 변형판 148x210 · 272쪽 | 가격 18,000원

분야 생물학

책소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자연사박물관이 없는 유일한 나라인 우리나라의 현실을 비판하면서 자연사박물관이란 무엇이며 왜 필요한지를 설득력 있게 보여준다.

목차

머리말이 책에 대하여제1부 자연사박물관의 역할과 과제제1장 21세기 자연사박물관이 나아갈 방향제2장 자연사박물관의 역할제3장 지방자치시대의 자연사박물관제4장 현대 자연사박물관의 주제 – 생물다양성제5장 자연사박물관의 미래와 한국에서의 과제제2부 국립자연사박물관 설립의 필요성과 추진 현황제6장 국립자연사박물관 설립의 필요성제7장 자연사박물관과 과학관의 차이제8장 국립자연사박물관 설립 추진운동과 현황제9장 외국 국립자연사박물관의 운영부록1. 한국의 자연연구 및 교육의 실태와 당면 문제2. 국립자연사박물관 설립 관련 자료3. 세계의 주요 자연사박물관참고문헌

작가 소개

이병훈

李炳勛(雅號 波浪) 1936년 인천에서 태어나 인천중학교, 인천고등학교와 서울대학교 문리과대학 생물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동물생리학으로 석사 학위를 받았다. 고려대학교에서 곤충계통분류학으로 박사 학위를 받았으며, 미국 하와이 동서센터(The East-West Center)에서 박물관 관리 과정을 수료했다. 프랑스 국립자연박물관 생태학연구소 객원연구원, 한국동물분류학회장, 한국곤충학회장, 한국생물다양성협의회장, 국립자연박물관 설립추진위원회 상임위원장을 역임했고, 하은(夏隱) 생물학상과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우수 논문상, 한국과학저술인협회 저술상을 수상했다. 전북대학교 생물과학부 교수로 후학 양성에 전념하다가 정년 퇴임 후 현재 한국과학기술한림원 종신회원으로서 활동 중이다. 주요 저서로 『유전자들의 전쟁』, 『자연사박물관과 생물다양성』 등이 있고, 번역서로 『사회생물학』 I・II, 『자연주의자』 등이 있다.

독자 리뷰